• 최종편집 2024-06-07(금)
 

야간관광 특화 축제로 통영에서 개최된 ‘2023 투나잇 통영! 모던보이즈 및 다이닝페스타의 홍보를 위해 세계 각국의 인플루언서들이 통영을 방문했다.

 

3660045221_20231031152629_9278503616.jpg
왼쪽부터 알란(칠레), 하스믹(아르메니아), 세레나(미국), 아르만티스(리투아니아) 인플루언서가 ‘2023 투나잇 통영! 모던보이즈 및 다이닝페스타’에 참여해 통영의 매력을 체험하고 있다

 

앞서 12(현지시간) 미국 텍사스주에서 열린 제66회 세계축제협회(IFEA World) 연차총회에서 ‘2023년 세계축제도시로 선정된 것을 계기로 통영시는 27, 28일 양일간 열린 ‘2023 투나잇 통영! 모던보이즈 및 다이닝페스타를 한국을 대표하는 야간관광 대표 축제로 발전시키기 위해 국내에서 활발히 활동 중인 외국인 여행 인플루언서 초청 투어를 실시했다.

 

미국의 세레나, 칠레의 알란, 아르메니아의 하스믹, 리투아니아의 아르만티스 등 총 4명의 인플루언서가 이번 축제에 참여했으며, 이들은 수상 파인다이닝 오션 카르페에서 저녁 식사를 즐기고, 오프닝 무대로 열린 수상 실경 뮤지컬 카르페 다방을 관람하는 등 다양한 축제 프로그램에 참여했다.

 

축제 외에도 이들은 통영의 노을 명소인 서피랑 공원에 올라 일몰을 즐기고, 국내 최초의 벽화마을인 동피랑 벽화마을과 카페거리 등 통영의 주요 관광지를 방문해 통영의 매력을 체험했으며, 이를 자신의 SNS를 통해 홍보하는 콘텐츠를 제작함으로써 통영의 야간관광 명소와 축제의 매력을 세계에 널리 알릴 수 있었다.

 

초청 투어에 참여한 아르메니아의 하스믹은 여행 콘텐츠를 제작하는 인플루언서인 동시에 한국에서 공부 중인 유학생이기도 하다. 특히 한국의 문학을 전공하면서 모더니즘 시인들에 대해 논문을 쓰는 중인데, 이번 통영의 모던보이즈 및 다이닝페스타를 통해 통영이 배출한 예술가들의 삶을 야간관광 축제에 반영했다는 점이 매력적으로 다가왔다통영시만의 역사, 문화적 특색을 반영해 더 다양한 야간관광 요소와 축제들을 개발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.

 

한편 통영시는 올해 상반기에 진행된 나이트 프린지축제를 시작으로 하반기 ‘2023 투나잇 통영! 모던보이즈 및 다이닝페스타까지 기존에 국내에 없던 새로운 야간관광 특화 축제와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개발하고, 이를 한국을 넘어 전 세계로 알릴 수 있는 홍보 활동을 펼쳐갈 예정이다.

태그

전체댓글 0

  • 53888
비밀번호 :
메일보내기닫기
기사제목
세계 각국에서 온 여행 인플루언서, 통영 야간관광 축제
보내는 분 이메일
받는 분 이메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