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최종편집 2024-04-22(월)
 
6-2 NIS 학생들이 케이팝 댄스 클래스에 참여하고 있다.jpg
NIS 학생들이 케이팝 댄스 클래스에 참여하고 있다

 

카자흐스탄 나자르바예프 영재학교(이하 NIS*)’ 학생단체 100명이 작년 11월에 이어 두 번째로 방한했다. 이들은 지난 323일부터 29일까지 국내 유수의 대학을 방문하고 경복궁, 해운대 등 한국 주요 관광지도 찾았다. * NIS (Nazarbayev Intellectual Schools): 카자흐스탄 정부에서 과학 분야 글로벌 영재 육성을 위해 설립, 5세부터 18세까지의 우수 인재를 선발해 교육하고 있는 명문 학교(전국 22개교 재학생 총 16,200)

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(이하 공사)20237K-ETA(사전전자여행허가제도)17세 이하의 경우 면제되고, NIS 학생들의 해외 유학 선호도가 높다는 점에 착안해 방한 캠퍼스 투어 상품을 개발했고 작년 11, NIS 학생단체 200명을 최초로 유치했다. 이번 방한은 단 5개월여 만에 재 성사된 것이다.

1인당 300만 원에 달하는 고가 상품임에도 불구하고, 학생 91명 포함 인솔 교사, 학부모 등 총 100명이 방문해 KAIST, UNIST, 서울대, 연세대, 부산대 등 총 5개 대학의 캠퍼스 투어와 더불어 입시설명회에 참석했다. 이후 경복궁, 롯데월드, 해운대 등 한국의 주요 관광지뿐 아니라, 한국의 첨단 기술의 메카인 이노베이션뮤지엄, 현대 모터스튜디오 등도 방문했다. 이외에도 홍대 거리투어와 케이팝 댄스 클래스에도 참여하는 등 다양한 K-컬처를 경험하는 시간을 가졌다.

공사 조희진 국제마케팅실장은 “2023년 카자흐스탄 방한객은 46천여 명으로 2019년 대비 약 88% 회복했다라며 공사는 다양한 방한 교육여행 상품을 개발해 향후 5년 이내에 카자흐스탄 관광객을 연간 10만 명 이상 유치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.

태그

BEST 뉴스

전체댓글 0

  • 40393
비밀번호 :
메일보내기닫기
기사제목
한국관광공사, 카자흐스탄에 K-교육여행 열풍 일으키나
보내는 분 이메일
받는 분 이메일